영화 '미나리' 윤여정, LA비평가협회 여우조연상 수상
상태바
영화 '미나리' 윤여정, LA비평가협회 여우조연상 수상
  • 문순옥 기자
  • 승인 2020.12.2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미나리'에 출연한 윤여정이 LA 비평가협회 2020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을 받았다.

윤여정은 리 아이작 정 감독의 자전적 영화 '미나리'에서 1980년대 아칸소로 이주한 한인 가정의 할머니 순자를 연기했다.

윤여정의 수상은 선셋 서클 어워즈, 보스턴 비평가협회에 이어 세 번째로 시카고와 플로리다 비평가협회 시상식 후보에도 올라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