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마포스포츠클럽, 최우수 지정스포츠클럽상 수상
상태바
서울 마포스포츠클럽, 최우수 지정스포츠클럽상 수상
  • 이낙용기자
  • 승인 2024.07.10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성’ 부문 단독 최우수상
서울 마포스포츠클럽 관계자들이 지난 8일 서울특별시체육회 강태선 회장(왼쪽)으로부터 대한체육회 지정 최우수 지정스포츠클럽상을 수상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서울 마포스포츠클럽 관계자들이 지난 8일 서울특별시체육회 강태선 회장(왼쪽)으로부터 대한체육회 지정 최우수 지정스포츠클럽상을 수상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마포스포츠클럽이 대한체육회 주최 지정스포츠클럽 운영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

공모전은 전국 131개 지정스포츠클럽을 대상으로 ▲리더클럽 ▲지속가능성 ▲사회적 가치 등 3개 부문으로 나눠 운영성과를 심사·선정했다.

마포스포츠클럽은 마포구 생활체육의 공공재 역할을 탁월하게 수행해 ‘지속가능성’ 부문에서 단독으로 최우수상을 받았다.

특히 민선8기 마포구의 생활체육 활성화 정책을 기반으로 전국 최초로 365일 연중 개방을 시작한 공공 체육시설이라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얻었다.

마포스포츠클럽 최근희 회장는 “마포스포츠클럽은 2015년 운영을 시작한 이후 꾸준히 종목과 회원 수가 늘어나며 성장하고 있다”라며 “특히 지난해부터 연중 개방을 시작하면서 생활체육 활성화에 더 크게 기여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마포스포츠클럽은 현재 성미산체육관, 염리생활체육관, 망원나들목체육관 3곳을 운영하고 있으며 총 이용등록자는 약 1000여 명이다. 모든 시설은 오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무휴로 개방해 연간 이용객이 전국 1위인 6만여 명에 달한다.

또한 ▲배구 ▲탁구 ▲라인댄스 등 7개 생활체육 종목 강습은 물론 ▲축구 ▲배드민턴 ▲농구 종목은 유소년 전문선수반을 운영해 수준별 강의로 만족도를 높였다.

마포스포츠클럽의 특화프로그램을 진행된 마포꿈찬 유아축구단 체육대회가 열려 박강수 구청장이 인사를 나누고 있다.
마포스포츠클럽의 특화프로그램을 진행된 마포꿈찬 유아축구단 체육대회가 열려 박강수 구청장이 인사를 나누고 있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체육관이 하나 생기면 병원 세 곳이 문을 닫는다’라는 말이 있다”라며 “마포구는 생활체육 1인 1종목을 목표로 언제든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공 체육시설 확충을 통해 구민에게 건강하고 활력 넘치는 삶을 선물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마포구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