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우석대학교 스포츠단 창설
상태바
전주 우석대학교 스포츠단 창설
  • 최병학 기자
  • 승인 2024.06.21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구부와 농구부, 핸드볼, 세팍타크로 등 4개 종목의 운동부 신설
우석대학교 전경
우석대학교 전경

전북 우석대학교(총장 박노준)가 엘리트 체육인 집중 육성을 위한 스포츠단을 총장 직속 기구로 창설했다.

20일 우석대학교에 따르면 이번에 창설된 스포츠단은 전주와 진천캠퍼스에 각각 스포츠지원센터를 두고 있다.

기존 체육부의 역량을 대폭 강화해 운동 종목의 저변 확대와 경기력 향상, 엘리트 체육인 육성을 담당하게 된다.

특히 우석대학교는 스포츠단 창설을 기념해 야구부와 농구부, 핸드볼, 세팍타크로 등 4개 종목의 운동부도 신설했다.

우석대학교는 진천군 등과의 전폭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진천캠퍼스에 야구부와 농구부, 핸드볼 등 3개 종목을 집중적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우석대학교는 최근 한화와 빙그레 등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세광고 코치와 감독을 역임한 김용선 감독을 야구부 수장으로 임명했다.


농구부는 김천시청과 현대여자농구단 선수와 국가대표를 역임한 김성은 감독을, 핸드볼도 전 국가대표이자 성균관대 감독을 역임한 최현호 감독을 각각 위촉했다.

지역 대학 스포츠 메카를 지향하고 있는 우석대학교는 현재 전주캠퍼스에서 운영중인 축구·여자배구·사격·태권도 겨루기·검도·펜싱·남자배구·유도·남자농구·세팍타크로에 더해 진천캠퍼스의 야구·여자농구·핸드볼까지 총 13개 운동부를 육성하게 됐다.

박노준 총장은 “대학 스포츠계에 새로운 활력과 혁신을 이끌어 가기 위해 스포츠단을 창설하게 됐다”며 “우리 대학교가 전주와 진천에서 엘리트 체육 특성화 대학으로 발돋움하고, 미래 스포츠를 책임질 인재를 배출하는 대학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