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K리그 서포터즈컵 2024’ 12일 개막
상태바
‘eK리그 서포터즈컵 2024’ 12일 개막
  • 안현자 기자
  • 승인 2024.06.11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포터즈 2명과 K리그 현역 선수 1명이 한 팀으로 참가
‘eK리그 서포터즈컵 2024’
‘eK리그 서포터즈컵 2024’

‘eK리그 서포터즈컵 2024’ 8강 토너먼트가 12일 열린다.

‘eK리그’는 넥슨이 서비스하는 정통 온라인 축구게임 EA SPORTS FC™ Online의 국내 최상위 정규리그 e스포츠 대회로 지난 2020년 첫 출범 후 매년 대회 규모를 확대해왔다.

‘eK리그 서포터즈컵’은 한국프로축구연맹과 ㈜넥슨이 공동 주최하고 ㈜SOOP이 주관하며 서포터즈 2명과 K리그 현역 선수 1명이 한 팀을 이루어 참가하는 대회다.

수원FC, 수원 삼성, 강원FC, 대전 하나시티즌, 울산 현대, 전북 현대, 제주 유나이티드, 포항 스틸러스 등 총 8개 구단이 참가한다.

K리그 현역 선수는 이경민(수원FC), 황명현(수원), 홍성무(강원), 윤도영(대전), 문현호(울산), 이재익(전북), 김건웅(제주), 윤민호(포항)가 팀을 대표해 나서게 됐고, 각 팀 서포터즈는 별도의 구단 대표 선발전을 거쳐 선수 구성을 마쳤다.

8강 토너먼트는 각 구단 클럽하우스 또는 홈 경기장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되며, 모든 경기는 별도 스튜디오에서 이원 중계된다.


경기 중계는 12일 오후 4시부터 K리그 공식 유튜브 및 아프리카TV FC온라인 공식 방송국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중계진은 올 시즌 K리그 캐스터 소준일, 해설위원 이운재와 eK리그 챔피언십 해설을 맡고 있는 황덕연 해설위원으로 구성됐다.


한편 8강 대진은 수원-울산, 수원FC-제주, 강원-포항, 대전-전북 순으로 짜여졌다.


모든 경기의 선발 라인업은 현재 구단 소속 선수 9명과 ‘TKL(Team K LEAGUE 클래스)’ 선수 중 구단 출신 레전드 2명을 더해 총 11명으로 구성해야 하며 경기 진행은 3:3 방식으로, 경기당 3판 2선승제로 승리 팀을 결정한다.


이후 4강 진출에 성공한 팀은 7월 중 서울 지역 내 오프라인 스튜디오에서 현장 맞대결을 펼치게 된다.


대회 총상금은 800만원으로, 우승팀 400만원(상금 300만원, 넥슨캐시 100만원), 준우승팀 250만원(상금 200만원, 넥슨캐시 50만원), 3등팀에는 150만원(상금 100만원, 넥슨캐시 50만원)이 주어진다.



[출처] 경기신문 (https://www.kg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