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빙상인의 밤' 행사 오늘 개최
상태바
'2024 빙상인의 밤' 행사 오늘 개최
  • 이상용 기자
  • 승인 2024.06.07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우수 선수상과 최우수 지도자상, 최우수 심판상, 공로상, 감사패와 최우수 단체상 등 시상
'2024 빙상인의 밤'
'2024 빙상인의 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7일(금) 잠실 롯데호텔 월드에서 2024 빙상인의 밤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2023/24 시즌 국제빙상연맹(ISU) 종목별 국제대회에서 활약한 국가대표팀 및 종목 발전 유공자에 대한 포상과 더불어 한 시즌동안 고생한 빙상인들의 격려와 화합을 도모하기 위한 자리다.

2024 유공자 포상 수여식 부문에는 최우수 선수상과 최우수 지도자상, 최우수 심판상, 공로상, 감사패와 최우수 단체상 등이 포함된다.

시즌 최우수 선수상에는 스피드 부문에 2024 ISU 세계 스피드스케이팅 종목별 선수권대회 여자 500m 종목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김민선(의정부시청)이 지난 2023 스피드 부문 최우수 선수상에 이어 두 시즌 연속 수상에 성공했다.

쇼트트랙 부문에는 2023/24시즌 ISU 크리스탈 글로브 여자부 수상자인 김길리(성남시청)와, 피겨 부문에는 2024 ISU 세계 피겨 선수권대회 여자싱글 동메달을 획득한 김채연(수리고)이 최우수 선수로 뽑혔다.

이 날 행사에는 빙상계의 초청 원로들을 비롯한 많은 체육 및 빙상관계자가 참석해 수상자들을 축하할 예정이다.

윤홍근 대한빙상경기연맹 회장은 “2023/24시즌 스피드스케이팅, 쇼트트랙, 피겨 세 종목 모두 훌륭한 성적을 거두며 국민들에게 기쁨을 준 국가대표 선수들과 한 시즌 동안 애쓰셨던 빙상인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선수 및 지도자 등 빙상인들의 땀과 노력을 통해 더욱 좋은 성과를 거두고, 더 나은 빙상 환경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