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청, 韓 실업탁구 춘계 대회 남자 단·복식 석권
상태바
화성시청, 韓 실업탁구 춘계 대회 남자 단·복식 석권
  • 이낙용기자
  • 승인 2024.05.13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정문 남자 단식 결승에서 오민서를 3 대 2로 정상에 등극
복식 화성시청 결승에서 산청군청을 3 대 1로 꺾고 금메달
2024 춘계 회장기실업탁구대회 내셔널 리그 남자 단식 우승을 차지한  호정문.
2024 춘계 회장기실업탁구대회 내셔널 리그 남자 단식 우승을 차지한 호정문.

2024 춘계 회장기 실업탁구대회에서 화성시청이 내셔널 리그 개인 2관왕에 올랐다.

화성시청은 10일 충북 제천시 어울림체육센터에서 열린 내셔널 리그 남자부 개인 단식과 복식을 제패했다. 지난해 창단한 화성시청은 6개월 만에 제39회 대통령기 전국탁구대회 여자 일반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하는 등 신흥 강호로 떠올랐다.

화성시청 호정문은 이날 남자 단식 결승에서 오민서(경남 산청군청)를 3 대 2로 힘겹게 제치고 정상에 등극했고 호정문은 8강전에서는 권지훈(제천시청), 4강전에서는 팀 동료 김민우를 풀 세트 끝에 누른 여세를 몰아 우승까지 차지했다.

복식에서도 화성시청은 김우진-하성빈이 결승에서 천민혁-오민서(산청군청)를 3 대 1로 꺾고 금메달을 차지했으며 이외에도 화성시청은 혼합 복식 김우진-박주현, 여자 단체전, 남자 단식 김민우, 여자 단식 박주현이 2위에 입상했다.

(사진=화성시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