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금정산 파워 트레일 레이스' 개최
상태바
‘2024 금정산 파워 트레일 레이스' 개최
  • 안현자 기자
  • 승인 2024.05.10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라대에서 출발해 백양산을 거쳐 금정산 고당봉까지 달리는 능선 레이스
‘2024 금정산 파워 트레일 레이스'
‘2024 금정산 파워 트레일 레이스'

‘2024 금정산 파워 트레일 레이스(GPTR)’ 가 11일 오전 5시부터 개최된다. 

이 대회는 500여 명이 참가해 신라대에서 출발해 백양산을 거쳐 금정산 고당봉까지 달리는 능선 레이스로 남녀 각각 42㎞, 22㎞, 12㎞ 코스로 나뉘어 치러진다.

먼저 42㎞ 코스는 오전 7시에 신라대에서 출발해 애진봉-백양산-만덕고개-대륙봉-산성고개-금정산(고당봉)을 왕복하는 코스다. 제한시간 11시간 이내 완주자는 국제트레일러닝협회(ITRA) 포인트 2점을 받을 수 있다. 22㎞ 코스는 백양산 둘레길 코스로 오전 8시에 신라대에서 출발해 선암사-만남의숲-운수사-예비군훈련장을 거쳐 신라대로 돌아온다. 제한시간 5시간 이내 완주자는 ITRA 포인트 1점을 받을 수 있다. 12㎞ 코스는 오전 8시에 신라대에서 출발해 운수사-애진봉-삼각봉-갓봉-주례정을 거쳐 신라대로 돌아온다.

PTR클럽이 이번 행사를 개최한 것은 전국에서 부산대회를 찾은 참가자들에게 금정산과 천년고찰 범어사 등 부산의 숨겨진 아름다움을 알려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고, 산악 마라톤 대회 개최를 통해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서다. 정덕수 PTR클럽 회장 겸 GPTR 대회장은 “레이스를 펼치는 동안 산과 바다, 그리고 도시까지 부산의 명소가 한눈에 들어와 부산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한 번의 대회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트레일러닝 문화 확산을 위해 해외 대회인 울트라 트레일 마운틴 몽블랑(UTMB) 등 국제대회 참가기회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600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PTR클럽은 마라톤 및 숲과 산길을 달리는 마라토너인들의 모임이다. 회원으로는 맨발로 풀코스 서브3를 7회 달성한 ‘맨발의 마라토너’ 이한기 선수와 2022년 제29회 지리산 화대종주(48㎞) 대회에서 6시간56분의 최고기록으로 기존 7시간28분 기록을 32분가량 단축한 장상근 선수가 활동하고 있다. 그 외에도 풀코스 서브3를 달성한 회원만 10명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