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겸재문화예술제’ 개최
상태바
‘제8회 겸재문화예술제’ 개최
  • 김성진 기자
  • 승인 2024.05.08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1시, 개회식과 함께 특별전 개막식 진행
‘제8회 겸재문화예술제’ 포스터
‘제8회 겸재문화예술제’ 포스터

조선시대 대표 화가 겸재 정선의 예술혼이 살아 숨 쉬는 축제가 온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진교훈)는 오는 10일, 11일 이틀간 궁산 근린공원과 마곡 어울림공원 일대에서 ‘제8회 겸재문화예술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겸재문화예술제’는 우리나라 문화, 예술의 상징이자 진경산수화의 대가인 겸재 정선의 화혼을 기리고 숭고한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참여형 문화예술제다.

올해는 ‘겸재, 강서에 봄을 펼치다’라는 슬로건으로 아동,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행사들이 펼쳐진다.

먼저, 10일 오후 1시에 겸재정선미술관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회식과 함께 특별전 개막식이 진행된다.

미술관 개관 15주년 맞아 준비한 <플렉스 모던> 특별전은 파리의 한인 작가협회인 ‘소나무’ 소속 작가들이 참여해 서로 다른 문화권의 경계를 자유롭게 넘나드는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오후 2시 미술관 3층에서는 ‘경교명승첩, 두물머리에서 행주까지 배를 타다’라는 주제로 겸재의 예술세계를 알 수 있는 학술특강이 열린다.

11일에는 ▲제19회 겸재 전국 사생대회 ▲청소년 문화 축제 ▲야외전시 ▲체험마당 등 축제를 만끽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10시부터 시작하는 겸재 전국 사생대회에서는 전국에서 모인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겸재가 거닐던 궁산의 모습을 한국화, 서양화, 수채화 등 다양한 기법으로 화폭에 담으며 기량을 뽐낸다.

참가 신청은 10일까지 겸재정선미술관에 방문 또는 전화로 하거나 미술관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으로 하면 된다.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청소년 문화 축제’는 오후 1시 30분부터 마곡 어울림공원에서 진행된다.

겸재와 강서구를 주제로 진행되는 ‘도전! 겸재 O/X 퀴즈’, 케이팝과 함께하는 ‘랜덤 플레이 댄스 경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남성 보컬 그룹 ‘라클라쎄’, 케이팝 댄스팀 ‘소울디바’ 등이 펼치는 다양한 공연을 즐길 수 있다.

행사장 곳곳에서는 ‘2023 겸재전국사생대회 수상작품전’, ‘백일장 수상작 시화전’, ‘겸재 시화전’ 등 다양한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거리 전시도 진행된다.

이 밖에도 아트백 만들기, 겸재 캐릭터 키링 만들기 등 체험부스와 관내 예술인의 작품을 구매할 수 있는 ‘아트마켓’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축제에 풍성함을 더할 예정이다.

진교훈 구청장은 “겸재문화예술제는 지역예술인과 주민, 청소년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서울 서남권 대표 문화예술 축제다”라며 “다양한 문화행사와 예술 작품을 즐길 수 있는 겸재문화예술제에서 가족, 친구와 함께 좋은 추억 남겨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