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제53회 전국소년체전’과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 지원준비 완료
상태바
전남, ‘제53회 전국소년체전’과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 지원준비 완료
  • 김우진 기자
  • 승인 2024.05.06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가 선수단 수송차량 확보 등 준비 순항
‘제53회 전국소년체전’과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 홍보물
‘제53회 전국소년체전’과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 홍보물

전라남도는 ‘제53회 전국소년체전’과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 기간 선수단의 발이 될 수송 지원 준비를 완료하는 등 선수단 편의 제공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번 전국소년(장애학생)체전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열리는 체전으로 지난해 열린 전국체전의 열기를 이어 약 2만 명의 선수단과 임원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전남도는 참가 선수단 수송차량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판단, 5월 행락철 차량 수요 폭증을 대비해 3월부터 내부 행정절차 등을 완료하고 발빠르게 차량을 확보했다. 선수단 수송 지원 차량으로 전세버스 152대와 택시 654대, 총 806대를 제공할 예정이다.

해당 차량은 전국장애학생체전의 경우 개회 1일 전인 오는 13일부터 폐회일인 17일까지 5일간 숙소와 개회식 장소, 경기장 간 이동 편의를 제공한다. 전국소년체전의 경우 개회 1일 전인 24일부터 폐회일인 28일까지 5일간 숙소와 경기장 간 배치돼 전국 시·도 선수단의 수송 편의를 제공한다.

또한 대회 기간 전남도, 수송업체 합동으로 수송종합상황실을 운영해 차량배차와 돌발 수급상황 등에 능동적으로 대처, 선수단 수송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주순선 전남도 관광체육국장은 “대회 기간 참가 선수단이 편안한 환경에서 최상의 경기력을 발휘하도록 신속·편리한 이동수단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난해 전국체전과 전국장애인체전의 성공 개최 경험을 바탕으로 학생들이 꿈과 기량을 마음껏 펼치도록 모든 역량을 쏟겠다”고 말했다.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은 14일부터 17일까지 주 개최지인 목포를 비롯한 5개 시군 17개 경기장에서 17개 종목이 분산 개최된다. 제53회 전국소년체전은 25일부터 28일까지 22개 시군 50개 경기장에서 36개 종목으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