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청 이시몬, 실업무대 데뷔전 100m 금빛 질주
상태바
안양시청 이시몬, 실업무대 데뷔전 100m 금빛 질주
  • 이낙용기자
  • 승인 2024.04.24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초52 기록…모일환·이용문 따돌리고 시즌 첫 금메달
2024 여수 KTFL 전국실업육상대회 남자 100m 금메달 이시몬
2024 여수 KTFL 전국실업육상대회 남자 100m 금메달 이시몬

남자 ‘단거리 희망’ 국가대표 이시몬(안양시청)이 2024 여수 KTFL 전국실업육상대회 100m에서 우승하며 실업무대에 화려하게 데뷔했다.

  ‘실업 초년생’ 이시몬은 23일 전남 여수시 망마경기장에서 벌어진 대회 첫날 남자 100m 결승서 후반 폭발적인 질주로 10초52를 기록, 모일환(국군체육부대·10초54)과 이용문(서천군청·10초56)을 따돌리고 1위로 골인했다.

 이시몬은 경기후 인터뷰에서 “실업 첫 대회라 긴장한 탓에 예선서는 힘이 많이 들어갔는데 결승서는 1레인서 달린 것이 오히려 경쟁자들을 의식하지 않고 편안하게 레이스를 펼칠 수 있었다”라며 “다음주 열릴 바하마 대회서 400m 계주 파리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하는 것이 1차 목표이고, 앞으로 제 자신과의 싸움을 통해 꾸준히 기록을 단축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남자 높이뛰기서는 김주는(고양시청)이 2m10을 1차 시기서 뛰어넘어 같은 기록을 2차 시기서 성공한 박순호(영주시청)에 시기 차에서 앞서 우승을 차지했고, 1만m서는 박민호(코오롱)가 29분57초67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사진=안양시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