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이랜드 'U-20 신화' 정정용 감독 취임
상태바
' 서울 이랜드 'U-20 신화' 정정용 감독 취임
  • 김성진
  • 승인 2019.11.28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AFC U-19 챔피언십 예선을 3전 전승으로 마무리 본선 진출권확보 -
정정용 감독 서울이랜드FC 취임

KFA는 U-20 대표팀을 전담하던 정정용 감독이 서울이랜드FC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정정용 감독은 2019 FIFA U-20 폴란드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두며, 남자 대표팀 역사상 FIFA 주관 대회 최고 성적을 올렸다.
 
지난 9월부터는 2021년까지 U-20 대표팀 전담 계약을 체결하며 U-18 대표팀을 이끌어 왔으며 정 감독은 U-20 월드컵 이후 다수의 클럽으로부터 다양한 구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정 감독이 이끄는 U-18 대표팀은 지난 10일 미얀마에서 개최된 2020 AFC U-19 챔피언십 예선을 3전 전승으로 마무리하며 본선 진출권을 확보하기도 했으며 이랜드FC의 지속적인 요청에 KFA는 대승적 차원의 축구발전을 위해, 그리고 정정용 감독은 지도자로서의 발전 기회 모색을 위해 승낙하기로 했다.
 
이에, KFA와의 전담 계약은 11월로 종료되며, 18세 대표팀을 담당할 감독은 향후 논의를 거쳐 결정한다.
 
정정용 감독은 "10여년간 값진 기회와 많은 지원, 다양한 배려를 해준 협회에 감사하다"라며, "한 명의 지도자로서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김판곤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장은 "정정용 감독이 한국 축구에 남긴 중요한 족적과 각종 유무형의 기여에 감사하다"며, "협회가 추구하는 지도자 육성 방향에 부합하는 모델로서, 성인팀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 기대한다. 향후 협회와 다시 함께 뛸 수 있는 날을 희망하며, 앞 날에 건승을 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