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청, 전국 최초 시각장애인 축구단 창단
상태바
화성시청, 전국 최초 시각장애인 축구단 창단
  • 김우진 기자
  • 승인 2023.11.11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니 감독과 여자축구 국가대표 출신의 위성희 코치가 선수단 이끌어
화성시청 시각장애인 축구단 창단식
화성시청 시각장애인 축구단 창단식

화성시는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실내체육관 2층 다목적홀에서 전국 최초로 화성시청 시각장애인 축구단 창단식을 개최했다.

이날 창단식에는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장과 화성시장애인체육회장이자 구단주인 정명근 화성시장, 이용운 경기도장애인체육회 부회장, 백경열 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김규진 대한장애인축구협회장, 김경희 화성시의회 의장, 조향현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화성시청 시각장애인 축구단은 지난해부터 시각장애인축구 국가대표를 맡고 있는 이지니 감독과 여자축구 국가대표 출신의 위성희 코치가 선수단을 이끈다.

이밖에 16년 동안 국가대표로 활동해온 ‘캐논슈터’ 장영준, 화려한 드리블이 강점인 신윤철, 25살의 젊은 수비수 배현진, 골키퍼 김자온이 화성시청 창단 멤버로 합류했다.

화성시청 시각장애인 축구단은 이후 4명의 선수들을 추가로 영입해 총 10명의 선수단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한편 화성시청 선수단은 지난 8일 전남에서 막을 내린 제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축구 남자 5인제 축구 B1(시각) 선수부서 정상을 차지하며 경기도가 축구 종목에서 사상 첫 우승트로피를 들어 올리는 데 힘을 보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