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9회 대통령기 전국남여테니스대회 양구고와 양구중 나란히 우승
상태바
제49회 대통령기 전국남여테니스대회 양구고와 양구중 나란히 우승
  • 김성진 기자
  • 승인 2023.07.31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승현 꺽고 양구중이 종합전적 3-0으로 우승이 확정 지어졌다...
남자고등부 우승 양구고/사진= 테니스협회 제공
남자고등부 우승 양구고/사진= 테니스협회 제공

28일, 남자부 대회 마지막 날 남고부 결승전에서 양구고(감독 정기훈)는 서울고(감독 유화수)를 이기고 대회 5연패를 달성했다. 

양구고는 이지호를 주장으로 이건우, 김재준, 이해창, 고민호가 출전해 주태완, 강우준, 하수현, 류창민이 출전한 서울고를 종합전적 3-2로 꺾고 우승기를 들어 올렸다. 

1번시드 양구고는 전날 준결승에서 동래고를 3-0으로 이기고 결승에 올랐고 서울고는 2번시드 서인천고를 3-1로 누르고 결승에서 맞대결을 펼쳤다. 

4단 1복식의 경기에서 양구고는 1단식의 김재준은 하수현을 6-1 6-1로, 4단식의 이지호는 류창민을 6-1 6-3으로 각각 이겼으나 2단식의 이건우는 강우준에게 3-6 2-6으로, 이해창은 주태완에게 5-7 7-6(5) 4-6올 패하면서 중간전적 2-2가 되었다. 

마지막 복식에서 승부를 가리게 되었고 양구고는 이지호와 고민호가 서울고는 주태완과 류창민이 출전해 양구고가 6-3 6-3으로 승리를 거두고 우승을 확정 지었다. 

한편, 남자중등부는 양구중이 서초중을 종합전적 3-0으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하며 3년 연속 우승기를 들어 올렸다. 

남자중등부 우승 양구중학교
남자중등부 우승 양구중학교

양구중은 서민식, 주성준, 이규단, 박현빈이, 서초중은 김영훈, 전건혁, 문승현, 문지현, 서동휘가 출전했다. 

양구중은 3단식의 이규단이 경기 시작 1시간 16분 만에 문지현을 6-3 6-0으로 누르고 첫 승을 신고했다. 이어 주성준이 전건형을 6-1 6-1로 가볍게 눌러 이기고 1승을 보탰고, 1단식의 서민식은 문승현을 6-1 6-4로 꺽으며 양구중이 종합전적 3-0으로 우승이 확정 지어졌다. 

양구중. 고를 맡는 정기훈 감독은“ 5연패 생각은 안 했지만, 열심히 하다 보니 이렇게 대단한 기록을 세웠다. 선수들에게 매 시합 성실하게 최선을 다하자고 주문했었다. 

시상식 단체사진
시상식 단체사진

상대 서울고 선수들도 강한 팀이기 때문에 복식에 확신은 없었지만, 주장 이지호 선수도 책임감도 강하기 때문에 파트너와 호흡을 잘 맞췄던 것 같다. 모두들 최선을 다해줬고 선수들 모두 한마음으로 응원을 해준 덕분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기훈 감독은 이어“중학교 저학년 선수들은 아직 어리기 때문에 모두 한마음으로 해 낸 것 같다. 하지만 지금 부족한 부분이 많이 있어서 욕심내지 않고 차근차근 만들어 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