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나은-김혜정, 금메달로 정상에 올라
상태바
한국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나은-김혜정, 금메달로 정상에 올라
  • 이상용 기자
  • 승인 2022.09.05 0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우승한 김소영(30)-공희용(26)에 이어 대회 2연패에 성공
한국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나은-김혜정 조 (사진=배드민턴연맹)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나은-김혜정 조 (사진=배드민턴연맹)

한국 배드민턴 여자복식의 정나은(22)-김혜정(24)이 지난 4일 일본 오사카에서 벌어진 '2022 일본 오픈 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복식 결승전에서 백하나(22)-이유림(22)을 2-0(23-21 28-26)으로 누르고 정상에 올랐다. 

한국은 코로나19 사태로 3년 만에 개최된 이번 대회의 성과로 2019년 우승한 김소영(30)-공희용(26)에 이어 대회 2연패에 성공했다.

정나은=김혜정은 지난 3월 전영 오픈에서 동메달을 수확한 후 4월 코리아 오픈에 이어 일본 오픈까지 우승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번 일본 오픈 여자복식에서 한국은 금메달과 은메달 그리고 동메달(김소영-공희용)까지 모두 싹쓸이했다.

한편 여자 지난달 세계선수권 여자단식 4강에서 야마구치에 졌던 안세영은 여자단식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1위 야마구치 아카네(일본)에 0-2(9-21 15-21)로 져 은메달에 그침으로써 상대 전적은 5승9패로 열세를 기록하고 있다.

한편 한국 대표팀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1개(여자복식), 은메달 2개(여자단식·여자복식), 동메달 2개(여자복식·남자복식)를 획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